검색대상 게시판

청구회추억
감옥으로부터의 사색
나무야나무야
더불어숲
강의
변방을 찾아서
처음처럼
이미지 클릭하면 저서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서화전

  1. 百鍊剛(백련강)

    百鍊剛(백련강) 精金百鍊出紅爐 梅經寒苦發淸香 (정금백련출홍로 매경한고발청향) 좋은쇠는 뜨거운 화로에서 백번 단련된 다음에 나오고 매화는 추운 고통을 겪은 후에 맑은 향기를 발합니다.
    Category서예
    Read More
  2. 挹注(읍주)

    挹注(읍주) 挹彼注玆 天降百祥 (읍피주자 천강백상) 남는것을 덜어서 모자란곳을 채우면 평화로워집니다
    Category서화
    Read More
  3. 當無有用(당무유용)

    當無有用(당무유용) 撚埴以爲器 當基無 有器之用 (연식이위기 당기무유기지용) 진흙으로 그릇을 만들지만 그릇은 그속이 비어있음으로해서 그릇으로서의 쓰임이 생깁니다.
    Category서예
    Read More
  4. 씨과실

    獨全不落 果至于碩而不見食 (독전불락 과지우석이불견식) 씨과실은 먹지 않습니다. 새봄의 싹이 되고 너무가 되고 숲이 됩니다.
    Category서예
    Read More
  5. 북극을 가리키는 지남철

    北極(북극)을 가리키는 지남철은 무엇이 두려운지 항상 바늘 끝을 떨고 있다. 여윈 바늘 끝이 떨고 있는 한 그 지남철은 자기에게 지니워진 사명을 완수하려는 의사를 잊지 않고 있으며 분명하며 바늘이 가리키는 방향을 믿어도 좋다. 만약 그 바늘 끝이 불안스러워 보이는 전율을 멈추고 어느 한 쪽에 고정될 때 우리는 그것을 버려야 한다. 이미 지남철이 아니기 때문이다.
    Category서화 에세이
    Read More
  6. 노트 한 권

    노트 한 권을 첫 쪽처럼 깨끗하게 필기하기가 쉽지 않습니다. 마음에 들지 않는 쪽을 뜯어내면 뒷부분이 그만큼 떨어져 나갑니다. 결국 뜯어내지 않고 그 다음 쪽을 깨끗하게 쓰는 도리 밖에 없습니다. 깨끗하지는 않지만 정성이 담긴 두툼한 노트를 얻게 됩니다.
    Category서화 에세이
    Read More
  7. 함께가자 우리

    함께가자 우리 토끼를 깨워서 함께가는 거북이가 되어야 합니다.
    Category서화 에세이
    Read More
  8. 봄이 가장 먼저 오는 곳

    봄이 가장 먼저 오는 곳은 솔잎이었습니다. 꼿꼿이 선 채로 겨울과 싸워온 소나무 잎새에 가장 먼저 봄빛이 피어난다는 사실은 생각하면 너무나 당연한 일입니다.
    Category서화 에세이
    Read More
  9. 높은 곳에서 일할 때

    높은 곳에서 일할 때의 어려움은 글씨가 바른지 비뚤어졌는지 알 수 없다는 사실입니다. 낮은 곳에 있는 사람들에게 부지런히 물어보는 방법밖에 없습니다.
    Category서화 에세이
    Read More
  10. 대상에 대한 올바른 인식

    대상에 대한 올바른 인식은 많은 정보나 과학적 분석이 아니라 대상과 필자의 관계로부터 옵니다. 애정의 젖줄로 연결되거나 운명의 핏줄로 맺어짐이 없이 다만 대상을 관찰하고 연구하는 것만으로는 불가능합니다.
    Category서화 에세이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9 Next ›
/ 19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